> 영상 > 연예

[영상] 당찬 신인 파나틱스 "데뷔곡 SUNDAY로 신인상 노려요~"

  • 기사입력 : 2019년08월06일 17:03
  • 최종수정 : 2019년08월06일 17: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당찬 신인 파나틱스가 6인 6색의 매력으로 정식 데뷔의 꿈을 이뤘다. 파타틱스(도아, 도이, 시카, 지아이, 채린, 윤혜)는 6일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더 식스(THE SIX)’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도이는 “팀 이름은 무언가에 열정적인 사람을 뜻하는 단어 ‘파나틱’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각자 매력이 얼마나 잘 보일 수 있을지, 여섯 명이 모여 어떤 시너지를 낼 수 있을지 정말 고민했다. ‘선데이’를 통해 퍼포먼스와 에너지 전달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설명했다.

Mnet '프로듀스48', 웹드라마 '로봇이 아닙니다'로 먼저 얼굴을 알린 도아는 “정식으로 데뷔할 수 있어 설레고 기대된다. 많이 기다려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 이렇게 정식 데뷔를 했으니 신인상을 꼭 타봤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타이틀곡 ‘선데이(SUNDAY)’는 매일이 일요일이었으면 좋겠다는 귀여운 주제가 돋보인다. 무더위를 날려줄 시원한 분위기가 가득한 트로피컬 사운드가 인상적인 노래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