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농림수산

슬로바키아산 돼지고기 수입 금지…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슬로바키아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 기사입력 : 2019년07월26일 17:09
  • 최종수정 : 2019년07월26일 17: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한태희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슬로바키아산 돼지고기 수입을 26일부터 금지한다고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슬로바키아 정부는 지난 23일 뒷마당(backyard) 농장 사육돼지 4마리 중 1마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긴급 보고했다. 슬로바키아는 해당 농장 사육돼지 4마리를 살처분하고 이동을 제한했다.

슬로바키아는 2006년 8월 한국으로 돼지고기 수입을 허용했다. 다만 2006년 8월 이후부터 현재까지 국내에 들어온 슬로바키아 돼지고기는 없다. 수입 실적이 없다는 얘기다.

농식품부는 "슬로바키아 등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국에 대한 국경 검역을 지속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농식품부는 해외 축산 농가 및 가축 시장 방문을 자제해달라고 해외여행객에게 당부했다.

[사진=바이두]

 

a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