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팩트 체크] 문대통령, 황교안 대표에 일대일 회동 제안? 靑 "사실 아니다"

"대화에서 일대일 회동 관련 이야기 없었다"
"대화도 황대표가 문 대통령에게 제안해 이뤄진 것"

  • 기사입력 : 2019년07월19일 16:45
  • 최종수정 : 2019년07월19일 17: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청와대는 지난 18일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동 이후 문 대통령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에게 일대일 회동을 제안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에 대해 전면 부인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19일 기자들의 질문에 "두 분 대화에서 일대일 회동 관련 이야기는 전혀 없었다"며 "당시 상황은 황 대표가 문 대통령에게 이야기를 좀 나누자고 해서 창가에서 이야기를 한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과 황 대표의 당시 발언 내용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문 대통령과 황 대표는 전날 저녁 7시께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동을 마친 후 약 1분30초 가량 대화를 나눈 바 있다.

앞서 일부 언론은 이날 문 대통령이 여야 5당 대표와 청와대 회동 직후 황 대표에게 "일대일로 다시 만나자"고 제안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복수의 정치권 관계자를 근거로 문 대통령이 황 대표에게 "빠른 시일 내 일대일 영수회담을 진행하자"고 제안했고, 황 대표도 이 제안에 긍정적인 답변을 했다고 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