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라, 종로 숭인동 오피스텔 신축공사 723억원에 수주

지하 5층~지상 21층, 오피스텔 547실..오는 8월 분양 예정

  • 기사입력 : 2019년06월28일 14:07
  • 최종수정 : 2019년06월28일 14: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서울 종로 숭인동에 한라비발디 오피스텔이 들어선다.

한라는 티움21과 '종로 숭인동 오피스텔 신축공사'를 약 723억원(부가세 포함)에 공사계약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종로 숭인동 한라비발디 오피스텔 투시도 [자료=한라]

종로 한라비발디(가칭)는 서울 종로구 숭인동 1425번지 일대 들어선다. 연면적 3만5622.12㎡(1만775.69평), 지하 5층~지상 21층, 오피스텔 547실(전용면적 19.7~79.2㎡타입)과 오피스 사무실(2~3층), 상가(지하 1층~지상 2층)로 조성된다. 공사기간은 실 착공 후 33개월이다. 오는 8월 분양 예정이다.

종로 한라비발디는 서울 중심부 종로, 동대문, 청량리, 왕십리 상권의 중심에 위치한다. 주변에 왕십리뉴타운, 용두5구역, 용두6구역, 신설1구역 재개발이 지속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걸어갈 수 있는 거리에 신설동역(서울지하철 1·2호선, 우이신설선 환승역), 동묘앞역(서울지하철 1·6호선)이 있다. 주변 생활편의시설로 이마트, 롯데마트, 백화점, 시장, 병원이 있다. 또한 청계천을 끼고 사업지 바로 앞에 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로재종합건축사 사무소 승효상 건축가가 건축설계를 담당한다. 또한 청계천, 광화문의 공용공간을 설계한 서안㈜ 정영선 대표가 조경설계를 맡는다.

한라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수한 실적을 보유한 시행사와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좋은 입지를 선별적으로 공략해 양질의 프로젝트 발굴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