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라, 황학동 청계 지역주택조합과 시공 MOU 체결

지하 6층~지상 20층, 422가구..3.3㎡당 분양가 1800만원대

  • 기사입력 : 2019년06월18일 13:51
  • 최종수정 : 2019년06월18일 13: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중견건설사 한라가 서울 중구 황학동 청계 지역주택조합과 신축 아파트 시공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황학동 청계천 한라비발디 단지 조감도 [자료=황학동 청계 지역주택조합]

18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황학동 청계 지역주택조합은 지난 13일 한라와 신축 아파트 단지 시공참여를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단지명은 ‘황학동 청계천 한라비발디’로 정해졌다.

이 지역은 지난해 9월 지역주택조합 설립인가를 받았다. 사업계획 승인요건인 토지를 95% 이상 확보했다.

단지는 중구 황학동 2085외 47필지 일대에 들어선다. 지하 6층~지상 20층, 전용 39~59㎡, 422가구 규모다. 분양가는 3.3㎡당 1800만원대로 책정됐다.

일반분양에 앞서 진행하는 조합원 분양이다. 청약통장 없이 원하는 동과 호수를 선정할 수 있어 일반분양 잔여가구 분보다 유리한 호수로 배정받을 수 있다.

모든 평형에 중도금 무이자 혜택이 제공된다. 전용 59㎡는 발코니 무상 확장을 받을 수 있다.

조합원 자격은 조합설립인가 신청일 기준 서울, 인천, 경기도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사람이다. 조합설립인가 신청일 1년 전날 기준 만 20세 이상, 무주택 또는 전용 85㎡ 이하 1채를 소유한 가구주면 된다.

홍보관은 서울지하철 2호선 신당역 6번 출구 인근인 중구 신당동 292-48번지에 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