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법원·검찰

검찰, 한국거래소 압수수색…삼성바이오 상장 특혜 의혹 수사

검찰, 14일 밤·15일 아침 한국거래소 압수수색
삼성바이오 상장 관련 자료 확보

  • 기사입력 : 2019년03월15일 10:15
  • 최종수정 : 2019년03월15일 10: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보람 기자 =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회계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한국거래소에 대한 강제 수사에 나섰다.

검찰 /김학선 기자 yooksa@

15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전날 밤과 이날 아침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

이번 압수수색은 거래소가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을 위해 특혜를 줬는지 여부 등을 조사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에 따라 검찰은 상장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소는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을 앞둔 지난 2016년 영업이익을 내지 못하더라도 성장성이 있으면 상장이 가능하도록 유가증권시장 상장규정을 변경했다.

이에 거래소가 삼성바이오 상장을 위해 특혜를 준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고 있다.

 

 

 

brlee1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