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베트남

美국무부 "유엔 보고서 환영...완전한 대북제재 이행 기대"

"제재 이행, 北 비핵화 전까지 고립될거라는 메시지 전하는 것"

  • 기사입력 : 2019년03월13일 07:34
  • 최종수정 : 2019년05월26일 15: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미국 국무부가 북한의 유엔 제재 위반 내용을 기술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보고서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12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국무부는 로버트 팔라디노 부대변인의 성명을 통해 "미국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의 유엔 제재 이행에 관해 유엔의 독립 전문가 패널이 작성한 보고서가 발표된 것을 환영한다"며 "패널의 노고에 찬사를 보낸다"고 전했다.

이어 "보고서는 북한의 제재 회피 활동에 연루된 단체에 대해 세계 각국 정부가 단호한 조치를 하도록 돕고, 지속적인 경계의 필요성을 보여주는 시의에 맞고 적절하며 공정한 분석을 제공한다"고 했다.

또 "미국은 유엔 제재 위반 혐의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으며 모든 회원국이 유엔 안보리의 결의를 완전히 이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제재를 이행하는 국제적인 단결은 북한의 대량파괴무기 프로그램 발전 능력을 계속 방해하고 있고, 북한이 비핵화할 때까지 경제·외교적으로 고립될 것이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앞서 유엔 안보리 산하 대북 제재위원회는 전문가패널 연례 보고서를 통해 북한 정부가 한층 정교하고 다양하고 방법을 동원해 안보리의 제재를 회피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북한이 선박간 환적 등을 이용해 석유와 석탄을 밀수입하는 한편 이란 등과의 무기거래, 가상화폐 해킹, 어업권 판매 등을 통해 안보리의 제재를 피해가고 있다고 했다.

로버트 팔라디노 미 국무부 부대변인 [사진=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