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KBS '뮤직뱅크', 14번째 월드투어 내년 1월 홍콩서 개최…MC 박보검 확정

  • 기사입력 : 2018년11월09일 16:56
  • 최종수정 : 2018년11월09일 16: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KBS2TV '뮤직뱅크'가 홍콩에서 14번째 월드 투어를 개최한다. 국내 최정상 한류가수들과 MC 박보검이 함께한다.

'뮤직뱅크'(연출 이정규) 제작진은 9일 14번째 월드투어로 내년 1월19일 '뮤직뱅크 인 홍콩'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뮤직뱅크'는 지난 2012년 월드투어 당시 홍콩을 찾아 K-POP의 독보적 매력을 발산했고,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를 가득 채우며 전율을 선사한 바 있다.

[사진=KBS]

'뮤직뱅크' 측은 "오는 2019년 1월19일에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에서 '뮤직뱅크 인 홍콩'이 개최된다. 뮤직뱅크의 14번째 월드투어로, 싱가포르, 자카르타, 칠레, 베를린 월드투어에 이어 박보검이 MC를 맡는다"고 발표했다.

'뮤직뱅크 인 홍콩'의 출연진 라인업에는 최정상 한류 가수가 모두 포함됐다. 글로벌 걸그룹 트와이스를 시작으로 독보적 파워보컬 에일리, 실력파 밴드 FT아일랜드, 글로벌 대세돌 몬스타엑스, 압도적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세븐틴, 카리스마 보이그룹 뉴이스트W까지 세계로 뻗어가는 한류의 위엄을 증명할 쟁쟁한 가수들이 출격한다.

뮤직뱅크 월드투어'는 한국을 대표 아티스트들의 뮤직 페스티벌 일환으로 기획, KBS WORLD를 통해 전세계 117개국으로 방송되는 문화 교류 콘서트다. 2011년 '뮤직뱅크 인 재팬'을 시작으로 프랑스, 홍콩, 칠레, 인도네시아, 터키, 브라질, 멕시코, 베트남, 싱가포르, 베를린 등 세계 곳곳에서 월드투어를 진행해왔다.

박보검이 MC로 서는 '뮤직뱅크 인 홍콩'은 오는 2019년 1월 19일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에서 진행되고 공연 실황은 향후 KBS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