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나우앤퓨처

2018년 새해 산뜻한 출발, 올해 중국 극장가 판도는?

전임3 박스오피스 20억위안 목전
장쯔이 주연 무문서동 입소문 효과 SNS 도배
2018년 중국 박스오피스 600억위안 돌파 전망

  • 기사입력 : 2018년01월17일 17:06
  • 최종수정 : 2018년01월17일 17: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홍성현 기자] 2018년 새해 개봉한 중국 영화들이 연초부터 산뜻한 출발을 알리며 올 한해 극장가 전망에 긍정적인 신호를 보내고 있다.

위안단(元旦 양력1월1일) 직전 개봉한 전임3(前任3)가 2주만에 박스오피스 15억위안을 돌파한 데 이어, 지난 12일 개봉한 장쯔이(章子怡) 주연 무문서동(無問西東)도 화제성과 평점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며 관객몰이에 나섰다.

업계에서는 2018년 중국산 영화 강세에 힘입어 연간 박스오피스 수입이 600억위안(약 9조90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관측한다.

영화 무문서동(無問西東) 포스터 <사진=바이두>

◆ 전임3 흥행 무문서동 호평, 연초 극장가 쾌조 출발

지난 16일, 로맨틱코미디 영화 전임3(前任3)는 박스오피스 18억위안(약 3000억원)을 돌파했다. 위안단(元旦)을 앞두고 개봉, 지난 10일 상영 개시 13일만에 박스오피스 15억위안(약 2500억원)을 넘어서는 진기록을 세웠다.

특히 전임3는 중국산 로맨스물 역대 최고 흥행기록을 갈아치웠다. 기존 최고 흥행 로맨스 영화 ‘북경우상서아도2(北京遇上西雅圖2 시절인연2)’가 갖고 있던 7억2200만위안 기록을 훌쩍 뛰어넘었다. 전임3는 2018년 첫번째 대박 영화로, 박스오피스 20억위안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장쯔이(章子怡) 주연의 무문서동(無問西東)은 화제성과 작품성 모두에서 현지 관객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중국 시나연예(新浪娛樂) 보도에 따르면, 지난 12일 무문서동 개봉 이후 위챗 모멘트(朋友圈 중국판 카카오스토리)에 무문서동 극중 명대사를 공유하는 중국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무문서동은 실제 역사적 사실을 배경으로 시대별 칭화대(清華大 청화대) 학생의 일대기를 그려내며 각 세대를 살아온 중국인들의 공감 얻기에 성공했다.

중국 네티즌들은 “역시 청춘의 패기와 아름다움은 전시대를 관통한다” “장쯔이, 황샤오밍(黃曉明), 장전(張震 장첸), 왕리훙(王力宏)이 연기하는 시대별 칭화대학 학생들의 삶을 보고 있노라면 눈물이 난다” 라는 감동 후기를 남겼다.

개봉 5일째인 16일 기준 무문서동 흥행수입은 1억8000만위안(약 300억원), 영화리뷰사이트 더우반(豆瓣) 평점은 7.4점을 기록중이다.

무문서동(無問西東) 극중 왕리훙(王力宏) <사진=바이두>

◆ 2018년 박스오피스 600억위안 관측, 중소도시∙ 중노년층 신성장동력

연초 중국 영화가 쾌조의 스타트를 보이며 올 한해 극장가에 훈풍이 불어들 것이라는 전망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업계에서는 2018년 중국산 영화들이 극장가 흥행을 이끌며 박스오피스 흥행 수입이 600억위안(약 9조9000억원)을 돌파할 것이라고 관측한다.

우선 다가오는 춘제(春節 음력 설) 연휴 기대작들이 대거 포진해 또 한번의 신기록 경신이 예상된다. 춘제 연휴는 중국 극장가 최대 대목으로서, 올해 춘제 당일 하루 박스오피스 10억위안 돌파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017년에는 춘제 흥행수입 8억위안 돌파로 역대 신기록을 경신한 바 있다.

2018년 극장가 수입을 결정하는 관건은 3선~4선도시(중소도시) 관객이 될 전망이다. 대도시(1선~2선) 스크린수가 이미 포화상태에 이른 지금, 중소도시 스크린수 증가가 관객 동원의 새로운 동력이 될 것이라는 얘기다.

새해 첫번째 대박 영화 전임3 흥행의 주력군이 바로 중소도시 관객이었다. 1~2선 대도시에 비해 전임3는 3~4선 중소도시에서 높은 예매율을 보였다.

중노년층 역시 중국 영화 시장의 핵심 관객으로 부상하고 있다. 2017년 연말을 달군 펑샤오강(馮小剛) 감독의 방화(芳華 팡화)는 중노년 관객의 힘을 보여준 대표적인 사례다. 문화대혁명, 개혁개방 등 역사적 스토리를 풀어내 그 시절을 몸소 겪은 중노년층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

방화는 지난 12월 15일 개봉해 어제(16일)까지 14억위안(약 2300억원) 이상의 흥행수입을 올렸다. 중노년층 관객이 증가함에 따라 향후 중국 극장가 영화제작 및 홍보 방향에도 변화가 생길것으로 전망된다.

영화 방화(芳華) <사진=바이두>

[뉴스핌 Newspim] 홍성현 기자 (hyun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