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회아자·얀센 코로나19 백신 유통업체로 SK바이오사이언스 선정

아스트라제네카·코백스 퍼실리티 물량 유통도담당

  • 기사입력 : 2021년01월22일 13:52
  • 최종수정 : 2021년01월22일 13: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국내 코로나19 백신을 유통업체로 SK바이오사이언스가 선정됐다.

질병관리청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기관까지 안전하게 운송하기 위한 보관 및 유통체계 구축 관련 진행 상황을 22일 발표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공장 안동 L하우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19 백신은 제조사별 보관·유통 조건이 다르고 백신별 접종 장소 등이 다양해 백신이 국내에 도착한 뒤 접종 시까지 철저한 유통·보관체계 마련이 필요하다.

이에 정부는 지난 21일 코로나19 백신 유통관리체계 구축·운영 사업 수행기관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를 선정해 계약 체결을 완료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아스트라제네카, 얀센, 화이자 백신 및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 백신 물량에 대한 유통과 보관을 담당하게 된다.

또한 백신별로 맞춤형 콜드체인 관리체계를 구축해 백신 운송 중 실시간으로 온도 유지 여부, 배송 경로 등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시스템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백신 공급 시기의 불확실성과 백신 공급량의 유동성 등에 대비해 국내 물류업체 등과 협력체계를 갖춰 냉동·냉장 물류 센터를 구축 운영하도록 했다.

화이자 백신 콜드체인 유지의 필수 물품인 '초저온 냉동고' 설치도 준비 중이다.

mRNA 백신 접종기관인 접종센터별로 초저온 냉동고를 구비·설치해 백신 보관 조건을 유지하고 백신 유효기간 내 차질 없이 접종이 시행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질병청은 각 지자체에서 나라장터 쇼핑몰에 등록된 업체인 대한과학, 일신바이오베이스, 써모피셔사이언티픽에 초저온 냉동고 구매가 가능하도록 국고보조금을 지원하고 각 지자체는 접종센터 지정과 냉동고 구매 및 설치 준비를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정은경 청장은 "백신의 철저한 유통관리체계 구축은 안전한 접종을 위한 가장 중요한 핵심 업무"라며 "접종 시행 전까지 세심하고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