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종합] 홍남기 "디지털뉴딜 본격화…올해 DNA 산업 9.9조 투입"

"1월 중 민관합동 데이터 컨트롤타워 설립할 것"
"재정 조기집행 목표 역대최고…1월부터 집중 관리"
"백신구입비 1조 확보…2월부터 의료진·고령자 접종"

  • 기사입력 : 2021년01월06일 10:22
  • 최종수정 : 2021년01월06일 10: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민경하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올해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기반 경제구조 고도화를 위해 9조9000억원을 집중투자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5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올해부터 본격 추진하는 한국판 뉴딜은 구체적 실행계획 마련과 강한 돌파력이 핵심"이라며 "2021년도 분야별 실행계획을 마련해 순차적으로 발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2021년도 디지털뉴딜 분야 실행계획'이 상정·논의됐다. 홍 부총리는 "먼저 D.N.A 기반 경제구도 고도화를 위해 9조9000억원을 집중투자한다"며 "디지털산업혁신·스마트치안 등 6개 빅데이터 플랫폼을 추가 운영하고 1월 중 민관합동 데이터 컨트롤타워를 설립하겠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2021년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하고 있다. 2020.12.17 alwaysame@newspim.com

이어 "비대면 경제 전환 촉진을 위해 교육·의료·근무 등 생활밀착분야 비대면 기반 확충에 7000억원을 투자한다"며 "27만개 초·중등 일반교실에 고성능 Wi-Fi를 구축하고 호흡기전담클리닉 1000개소 구축, 중소기업 6만개사에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핵심인프라와 산단·물류 디지털화 분야에 2조1000억원을 투자한다"며 "올해 국도의 45%에 지능형교통체계(ITS)를 구축하고 첨단 스마트 공동물류센터 2개소를 설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2021년도 예산 조기집행과 '110조원 투자 추진계획', '코로나 3차 확산에 따른 피해지원대책 실행계획'도 논의됐다.

홍 부총리는 "올해 재정조기집행 목표를 역대 최고수준으로 설정하고 1월부터 특별·집중관리한다"며 "65조원의 투자를 담당하는 공공기관은 3기 신도기 건설 등 주거안정과 한국판 뉴딜에 상반기 약 34조원 이상을 투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미 발표한대로 3차 재난지원금은 오는 11일부터 지급을 개시해 설 명절 전까지 90% 지급되도록 총력을 다하겠다"며 "약 1조원의 백신구입비도 계획대로 지급후 확보해 오는 2월부터 의료진·고령자부터 접종을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