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미래에셋대우, 법인 대상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 실시

앱 'm.All'통해 법인 대표자 실명 확인
사업자등록증 등 서류 제출
저렴한 다이렉트 수수료율 적용

  • 기사입력 : 2020년11월17일 10:24
  • 최종수정 : 2020년11월17일 10: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미래에셋대우는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한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는 영업점 방문 없이 모바일을 통해 증권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서비스다. 그동안 개인과개인사업자만 이용이 가능했다.

[서울=뉴스핌] 미래에셋대우 본사 전경 [사진=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는 법인 계좌개설 서비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통합자산관리 앱 'm.All'에 법인 대표자 실명 확인 후 정보 입력과 사업자등록증 등의 서류를 제출하면 영업점 방문 없이도 계좌 개설이 가능하도록 했다.

법인사업자가 개설 가능한 계좌는 주식 및 CMA 계좌로 온라인 거래 시 저렴한 다이렉트 수수료를 적용받게 된다. 이는 지난 1월 비대면 실명 확인 가이드라인이 개편되면서 대상이 확대돼 개인은 물론 법인도 비대면 실명 확인이 가능하게 되면서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향후 주식, CMA 외에도 다양한 상품이 거래 가능하도록 법인 계좌개설 서비스를 확대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 법인 계좌개설 절차와 다이렉트 수수료에 대한 안내는 미래에셋대우 홈페이지 및 m.ALL 앱을 참조하거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az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