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산업인력공단, 올해 신입사원 71명 선발…내일부터 원서 접수

일반행정 65명·기록물관리전문요원 1명·정보기술 5명
블라인드 방식 적용…지원자 전원 필기시험 응시 기회

  • 기사입력 : 2020년10월14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10월14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한국산업인력공단이 2020년 신입사원 공개채용 원서접수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개채용은 7개 권역(강원, 부산, 대구, 인천, 광주, 제주, 대전)에서 ▲일반행정 65명 ▲기록물관리전문요원 1명 ▲정보기술 5명 등 총 71명 규모로 진행된다.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울산시 중구에 위치한 한국산업인력공단 전경 [사진=산업인력공단] 2020.04.07 jsh@newspim.com

채용 절차는 ▲원서접수 ▲1차 필기시험 ▲2차 면접시험으로 구성된다. 최종합격자는 3개월간의 수습기간을 거쳐 정규 임용된다.

지원서 접수는 이달 15일부터 21일 오후 3시까지 한국산업인력공단 원서접수 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1차 필기시험은 11월 7일 오전 10시, 2차 면접시험은 11월 25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공단은 채용 전형 과정에서 질병관리본부의 시험방역관리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시험장 방역관리 담당 요원 배치 등 대응시스템 마련 ▲응시자 간 충분한 간격이 확보된 수험환경 조성 등 채용시험 응시자들의 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한편 공단은 공정한 채용을 위해 블라인드 방식으로 적용하고 있다. 서류심사 없이 지원자 전원에게 필기시험 응시 기회를 주고, 모든 채용단계에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직업기초능력과 직무수행능력을 평가한다.

김동만 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얼어붙은 고용환경 속에서 이번 채용이 청년들에게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공단의 미래를 책임질 우수한 인재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