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저축은행· 대부업

페퍼저축은행, '다양성과 공정성 위원회' 출범

경청∙여성 리더십∙다양성 존중 방안 마련

  • 기사입력 : 2020년10월06일 09:57
  • 최종수정 : 2020년10월06일 09: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페퍼저축은행은 사내 다양성과 공정성 제고를 위해 '다양성과 공정성(Diversity & Fairness, 이하 D&F) 위원회'를 출범했다고 6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페퍼저축은행 D&F 위원회 위원이 페퍼저축은행 본사 내에서 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페퍼저축은행 제공] 2020.10.06 Q2kim@newspim.com

페퍼저축은행은 지난 9월 사내 D&F 위원회를 출범하고, 소비자금융본부 문소연 이사대우를 위원장으로 위촉했다. 실무자 8명을 포함해 총 12명의 위원회로 구성된 D&F 위원회는 현재까지 두 차례 정기 회의를 가졌다.

페퍼저축은행의 D&F 위원회는 다양성과 공정성이란 가치에 대한 임직원들의 인식을 제고하고, 일상 근무환경 내 구체적 실천을 촉진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됐다.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소통과 의견 수렴을 통해, 사내 성별∙세대∙직급 간 격차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D&F 위원회는 다양성과 공정성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경청 △여성 리더십 강화 △다양성 존중이라는 세 가지 테마의 미션을 수행한다. △젊은 세대의 새로운 생각과 다채로운 의견과 각 분야 리더의 소중한 경험을 경청 △여성 비율이 70% 이상인 과장∙대리급 직원들의 리더십을 함양하는 여성 리더십 강화, 그리고 △임직원의 다양성 존중을 실천할 예정이다.

페퍼저축은행의 D&F 위원회는 대주주인 글로벌 금융 그룹 페퍼 그룹의 '다양성과 포용성 (Diversity & Inclusion)' 조직 출범에 따라 시작됐다. 페퍼 그룹은 전 세계적 인종차별 시위 확산 이후, 인종, 성별, 장애, 종교, 문화적 배경 등 다양성을 존중하고 포용하기 위한 취지로 지난 7월 '다양성과 포용성 (Diversity & Inclusion)' 조직을 출범했다.

페퍼저축은행의 D&F 위원회는 오는 10월 말 페퍼 그룹의 8개 금융사가 참여하는 '페퍼 비즈니스 다양성과 포용성 기념식'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