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게임

엠게임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 대만 수출 계약 체결

'열혈강호 온라인' 그래픽과 게임성 계승

  • 기사입력 : 2020년08월27일 14:46
  • 최종수정 : 2020년08월27일 14: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대만 게임 업체 해피툭(HappyTuk, 대표 양민영)과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진열혈강호'의 대만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진열혈강호'는 엠게임 기대작으로 자사의 대표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그래픽과 게임성을 계승, 진화시킨 모바일 MMORPG다.

[제공=엠게임]

파트너사 해피툭은 PC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 '테라', '라테일', 모바일게임 '십이지천M', '갓오브하이스쿨', '클럽오디션M' 등 한국 게임을 대만에서 성공적으로 서비스 중인 게임사다. 

엠게임은 해피툭과 함께 '진열혈강호'의 현지화 작업을 빠르게 진행해 연내 대만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양민영 해피툭 대표이사는 "대만은 '리니지'나 '뮤' 등 인기 온라인게임 IP(지식재산권) 기반 모바일게임들이 게임 순위 상위권에 랭크돼 있다"며, "지난 2005년부터 대만에서 서비스 중인 '열혈강호 온라인'을 계승한 '진열혈강호'도 브랜드 인지도와 게임성을 바탕으로 큰 인기를 끌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이사는 "이번 수출 계약을 통해 그 동안 공들여 개발해온 '진열혈강호'를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열혈강호 온라인' 서비스로 다져진 파트너쉽으로 '진열혈강호'도 인기 게임으로 등극할 수 있게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진열혈강호'의 원작 '열혈강호 온라인'은 인기 무협만화 '열혈강호'를 기반으로 개발한 코믹 무협 온라인게임으로, 지난 2004년 한국 서비스를 시작으로 중국, 대만, 태국, 일본, 미국, 베트남 등에 진출한 글로벌 장수 인기게임이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