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하나은행, 포스코건설 협력업체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포스코건설, SGI서울보증과 협력사 보증서 담보대출
대기업-중소기업 상생협력으로 동반성장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08월11일 16:07
  • 최종수정 : 2020년08월11일 16: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백진규 기자 = 하나은행이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포스코건설, SGI서울보증과 포스코건설 협력업체 금융지원을 위한 '더불어 상생대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더불어 상생대출은 담보력이 부족한 포스코건설의 중소협력사들이 포스코건설과 계약관계를 근거로 보증서를 발급받아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을 받도록 하는 금융 프로그램이다.

11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지성규 하나은행장(사진 왼쪽)이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사진 가운데),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이사와 '더불어 상생대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2020.08.11 bjgchina@newspim.com

이번 협약에 따라 포스코건설은 도급계약 체결 후 계약이행에 필요한 자금이 부족한 협력기업을 추천하고, SGI서울보증은 추천 기업이 별도의 담보 제공 없이 안정적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보증서를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시중의 대출금리 보다 낮은 금리를 적용하여 계약금액의 일정 범위 내에서 대출을 지원하며 협력업체는 공사가 진행됨에 따라 포스코건설로부터 정산 받는 결제대금으로 대출을 분할 상환할 수 있어 별도의 상환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부담을 덜게 됐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지원하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국가 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에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jgchi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