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삼성전자, 반도체 직원들에 성과급 100%...스마트폰·가전엔 75%

상반기 부문별 목표달성 장려금(TAI) 지급 내용 공지

  • 기사입력 : 2020년07월03일 18:02
  • 최종수정 : 2020년07월03일 18: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가 코로나19 국면에도 반도체 사업부 직원들에게 최대 100%의 성과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상반기 부문별 목표달성 장려금(TAI) 지급 내용을 공지했다. 지급일은 오는 8일이다.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 /김학선 기자 yooksa@

TAI는 매년 상·하반기에 한차례씩 지급되는 성과급 중 하나다. 연초 세운 목표를 토대로 사업부별 평가에 따라 월 기본급의 100%를 지급한다.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 직원들은 메모리 반도체 사업부, 파운드리 사업부, 시스템LSI 사업부 모두 성과급 100%를 받는다.

올 1분기 DS부문 매출액은 17조64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해 삼성전자의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른 사업부의 지급률은 75%로 동일하다. IT·모바일(IM) 부문에서는 5G 장비 등을 다루는 네트워크 사업부와 스마트폰을 다루는 무선사업부 모두 같은 지급률로 책정됐다.

소비자가전(CE) 부문의 가전 사업부, 영상디스플레이(VD) 사업부 역시 동일하게 75%를 통보 받았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7일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포함한 2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할 예정이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