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양, 친환경 스마트도시 '솔라시도' 내 국내 최대 태양광 발전소 준공

재생에너지 사업 분야 진출 본격화

  • 기사입력 : 2020년06월29일 09:59
  • 최종수정 : 2020년06월29일 09: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양은 친환경 기업도시 '솔라시도'에 약 158만㎡ 규모의 국내 최대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했다고 29일 밝혔다.

솔라시도는 전라남도 목포 인근, 영암호와 금호호 사이에 있는 부지다.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스마트 시티, 첨단농업, 스마트 관광레저 산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개발됐다.

전남 해남 구성지구 솔라시도 태양광발전소 부지 전경 [사진=한양]

한양은 한국남부발전, KB자산운용, 에너지인프라자산운용 등과 함께 솔라시도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했다. 한양이 부지 조성부터 EPC(설계·조달·시공), O&M(관리·운영)까지 사업 전 과정을 직접 수행한다.

이 발전소는 국내 최대 규모인 98MW급의 태양광 발전설비와 306MWh급의 에너지저장장치(ESS)를 갖췄다.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전력량은 연간 약 129GWh로 약 2만7000여가구가 1년간(가구당 월 400kWh 이용 기준) 이용할 수 있는 양이다. 

또한 한양은 보성산업을 비롯한 그룹 계열사와 태양광 발전소 단지에 15만㎡ 규모 공원인 썬가든(Sun Garden)을 조성했다. 썬가든은 자연, 사람, 에너지가 공존하는 미래도시 솔라시도의 개발비전을 담은 공원이다. 부지 중앙의 원형광장 지름은 약 300m며 가운데 원에 약 5m 높이의 전망언덕을 조성했다.

원형광장에는 태양의 꽃 해바라기, 전통문양, 전자운동을 모티브로 자연과 사람, 에너지의 공존을 형상화했다.

솔라시도 태양광발전소 내 태양의 정원 '썬가든' 중 부지 중앙에 위치한 원형광장 모습 [사진=한양]

한양은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한 이후에도 선진화된 태양광 발전시설 운영·관리체계를 갖춰나갈 계획이다. 열화상감지 기능을 탑재한 드론을 활용해 태양광 패널 등 모듈과 ESS의 이상 유무를 실시간으로 관리한다. 또 수상태양광과 육상 풍력을 비롯한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분야 사업에 도전하고 성과를 낼 계획이다.

한양 관계자는 "솔라시도 태양광 발전소는 신재생 에너지 사업을 확대하기 위한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청정 에너지원인 햇빛을 자원화해서 발생한 수익을 지역주민들과 공유하고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활성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한양은 액화천연가스(LNG) 분야에서도 지난 3월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20만㎘급 LNG 저장탱크 및 LNG 터미널 포함 시설 전반에 대한 공사계획인가를 받았다. 지난 5월에는 전라남도와 여수시, 발전공기업 등과 1조30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맺어 상호 협조키로 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