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하나은행, 스타트업 육성 '원큐애자일앱 10기' 14곳 선발

유망스타트업과 하나금융 전 관계사 협업 모델

  • 기사입력 : 2020년06월19일 09:52
  • 최종수정 : 2020년06월19일 09: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하나은행은 스타트업 발굴·협업·육성 프로그램인 원큐애자일랩(1Q Agile Lab) 10기에 참여할 국내외 스타트업 14곳을 선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1Q Aglie Lab 직원이 회의실에서 비대면 협업 툴을 활용해 '쿼타랩' 최동현 대표(화면 좌측 하단)와 화상 회의를 진행 중이다. 2020.06.19 rplkim@newspim.com


1Q Agile Lab은 하나은행이 2015년 6월 설립한 이후 이번 10기까지 총 90개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해 다양한 협업 성공 사례를 창출하고 있는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다.

선정된 스타트업에 개별 사무공간과 하나금융그룹 전(全)관계사 내 현업 부서들과의 사업화 협업, 직·간접투자, 글로벌 진출 타진 등의 광범위한 지원이 제공된다.

이번 10기 선발은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됨에 따라 대면 활동을 최소화하고 비대면 협업 툴을 활용해 언택트 기반으로 선발 과정이 이뤄졌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촉발된 경제와 사회의 빠른 디지털화 속도에 맞춰 하나금융그룹의 전사적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관계사간 전략적 협업에 초점을 맞춰 선발했다.

선발된 스타트업은 ▲달리자 ▲메사쿠어컴퍼니 ▲보맵 ▲뽀득 ▲셀러노트 ▲스파이스웨어 ▲액션파워 ▲자버 ▲지오인터넷 ▲쿼타랩 ▲페이민트 ▲Cogent Labs ▲QFPay ▲TRAXX 등 14개 업체다.

스파이스웨어, 쿼타랩의 경우 10기 선발과 동시에 지분 투자가 결정됐다. 하나은행은 코로나로 인해 경직되어 있는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1Q Agile Lab에서의 투자 뿐 아니라 하나금융그룹 계열사와 적극 연계해 전방위적으로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상생 기반의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과 혁신금융 지원을 위한 하나은행의 노력이 금융 및 산업계 전반에 널리 확산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