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공공부문 세계 최초 '온라인 무역보험' 출시…비대면으로 무보 가입

무보 가입기간 평균 5일→1일 이내로 단축
가입절차 익숙지 않은 초보·유망기업 도움

  • 기사입력 : 2020년06월04일 16:00
  • 최종수정 : 2020년06월04일 16: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공공부문으로는 세계 최초로 '온라인 무역보험이' 출시됐다. 이에 따라 수출 중소·중견기업들이 직접 무보를 방문하지 않고도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으로 보험 신청과 가입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4일 공공부문 세계 최초로 '온라인 무역보험'이 출시돼 석유화학 중소기업 폴리텍아이엔씨가 제1호 보험 증권을 발급받았다고 밝혔다.

온라인 보험은 행정부담 완화를 통한 국내 수출기업들의 수출활력 제고와 비대면 경제 활성화를 위해 출시됐다.

산업통상자원부 전경 2019.10.24 jsh@newspim.com

해당 상품을 통해 기존에 5일 이상 소요되었던 무역보험 가입이 평균 1일 이내로 신속 처리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특히 복잡한 가입절차에 익숙지 않은 수출 초보·유망기업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 동안 기업들이 보험을 가입하려면 의무적으로 제출해왔던 복잡한 서류들은 무역보험공사가 실시간으로 수출 유관기관에 접속해 보험가입에 필요한 정보들을 직접 조회, 확인한다.

산업부는 이번 온라인 보험을 시작으로 9월에는 '온라인 다이렉트 보증', 내년 상반기 중으로는 모바일로도 보험·보증 가입이 가능하도록 '모바일 버전'도 출시될 예정이다.

나승식 산업부 무역투자실장은 "코로나 19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수출 기업들의 부담을 덜어, 중소·중견 기업들이 무역보험의 울타리 내에서 안심하고 수출활력을 되찾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