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동남아·호주

TSMC "美 애리조나에 약 15조원 규모 반도체 공장 신설"

  • 기사입력 : 2020년05월15일 10:11
  • 최종수정 : 2020년05월18일 08: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세계 최대 반도체 위탁생산업체인 대만 TSMC가 미국 애리조나주에 공장을 신설한다.

15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TSMC는 이날 성명을 내고 120억달러(약 14조7000억원)를 투자해 5나노급 반도체 생산 공장을 미국 애리조나주에 설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5나노는 반도체 기술 중 최고 수준이다. TSMC가 타이완 공장에서 5나노 제품 생산을 시작한지는 이제 수개월이다. 

공장은 2021년에 착공하며 2024년에는 첫 생산에 나설 계획이다. 공장은 1600개의 신규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TSMC는 덧붙였다.

이번 소식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핵심 기술 아시아 의존 상황에서 벗어나 자급화하겠다고 밝히자 나왔다.

앞서 지난 10일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행정부가 최근 인텔과 TSMC를 대상으로 미국 내 반도체 공장 설립에 대해 논의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