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통합당에 손 내민 안철수 "야권 합동 총선평가회 열자"

  • 기사입력 : 2020년05월04일 16:00
  • 최종수정 : 2020년05월04일 1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총선 패배 후 새 출발에 나서며 미래통합당 등 야권을 향해 '합동 총선평가회' 개최를 제안했다.

안 대표는 3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열린 국민의당 혁신준비위원회 1차 회의 및 총선평가회에서 "깊은 위기의식 속에 야권 전체가 근본적으로 바뀌어야 한다"며 이같은 구상을 밝혔다.

그는 "이번 선거는 '여당이 이긴 것이 아니라 야당이 진 것이다'라는 지적과 분석에 야권의 갈 길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혁신의 고민과 준비는 국민의당만의 고민과 준비로 그쳐서는 안 된다. 이번 총선 결과는 야권 전체에게 진정 어린 성찰의 시간을 요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안타깝게도 선거 참패 후에도 야권에서 자성과 혁신의 목소리는 제대로 들리지 않는다"며 "야권의 '합동 총선평가회'를 제안한다. 각각의 정치를 지향하되, 합동 총선평가회를 통해 야권에 주어진 시대적 요구와 혁신과제를 함께 공유하고 혁신경쟁에 나서자"고 제안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