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빅데이터 속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정보량 278% ↑

최근 15일간 뉴스 등 12개 채널 대상 정보량 조사
'마스크' 정보량은 34% 감소

  • 기사입력 : 2020년03월27일 09:56
  • 최종수정 : 2020년03월27일 09: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 정보량이 크게 증가했다. 반면 공적마스크 공급 영향으로 '마스크' 정보량은 감소했다.

27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지난 12일부터 26일까지 15일간 '사회적 거리두기' 정보량은 6640건에서 2만5109건으로 278.14% 급증했다고 발표했다. 같은 기간 '마스크' 정보량은 13만4007건에서 8만7431건으로 34.75% 감소했다.

이 조사는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곳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연구소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활성화되고 있다"면서도 "최근 수일사이 피로 현상도 감지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제공=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