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통합당, 서울 노원병 이준석·광진갑 김병민·도봉갑 김재섭 공천 확정

이준석 노원병, 김병민 광진갑, 김재섭 도봉갑 공천

  • 기사입력 : 2020년02월26일 18:11
  • 최종수정 : 2020년02월26일 18: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황선중 기자 =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26일 '서울 광진갑'에 김병민 정치시사평론가, '노원병'에 이준석 당 최고위원, '도봉갑'에 김재섭 같이오름 대표를 각각 공천했다.

통합당 공관위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미래통합당 공관위는 도전하는 청년에게 맞춤 공천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미래통합당 총선 공천 신청자 면접이 열리고 있다. 2020.02.20 leehs@newspim.com

공관위는 "기성정치의 틀을 깨고 혁신 DNA로 국회와 당을 바꾸고 나아가 대한민국을 새로 만들 역동적 후보를 수도권 중심으로 도전하게 해 이기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청년 후보들은 우리 통합당의 미래이자 대한민국의 미래로 앞으로 '퓨처메이커(Future Maker)'로 부르겠다"며 "에프엠(FM)은 원칙을 지킨다는 의미도 가진다"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병민, 김재섭, 이준석을 시작으로 향후 퓨처메이커들의 지역구를 순차적으로 발표하겠다"며 "공관위는 정치의 FM이 되겠다. 무거운 책임을 가지고 임하겠다"고 강조했다.

sunj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