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SK건설-블룸에너지, 최고 효율 연료전지 국내 생산

합작법인 설립 완료
이르면 올해 생산 시작

  • 기사입력 : 2020년01월16일 15:50
  • 최종수정 : 2020년01월16일 15: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SK건설은 미국 블룸에너지(Bloom Energy)와 국내에서 고체산화물 연료전지(SOFC) 생산을 위해 합작법인 설립을 마쳤다고 16일 밝혔다. 이르면 올해 세계 최고 효율의 연료전지가 국내에서 생산될 전망이다.

SK건설은 미국 블룸에너지(Bloom Energy)와 국내에서 고체산화물 연료전지(SOFC) 생산을 위해 합작법인 설립을 마쳤다고 16일 밝혔다. [사진=SK건설]

블룸에너지는 세계적인 연료전지 주기기 제작업체다. 두 회사는 지난해 9월 SOFC 생산·공급을 위한 합작법인 및 국내 생산공장 설립에 대한 합작투자계약(JVA)을 체결했다.

법인명은 '블룸 에스케이 퓨얼셀 유한회사'(Bloom SK fuel cell LLC)다. 지분율은 SK건와 블룸에너지가 각각 49%, 51%다. 현재 경북 구미 공장에서 생산설비를 설치 중이다. 생산규모는 연산 50MW로 시작해 향후 400MW까지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SK건설 관계자는 "블룸 SK 퓨얼셀은 SOFC 국내생산이 본격화되면 아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하는 조달∙생산∙서비스 허브로 육성할 것"이라며 "블룸에너지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