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김해시, 한파 취약계층 지원···50가구에 방한물품 전달

  • 기사입력 : 2019년12월16일 11:13
  • 최종수정 : 2019년12월16일 11: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김해=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 김해시는 50가구를 선정해 집 안 단열을 개선하고 방한물품을 지원하는 '한파영향 취약계층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김해=뉴스핌] 남경문 기자 = 김해시가 환경부의 지원을 받아 한파영향 취약계층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사진은 기탁식에서 참여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사진=김해시청] 2019.12.16 news2349@newspim.com

시는 기초생활수급자 중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추천을 받아 한부모가정, 만65세 이상 독거노인 등 50가구를 선정했다.

이번 사업은 환경부 등의 지원을 받아 시 기후환경네트워크 기후변화 진단컨설턴트가 취약계층 가구를 방문해 한파대응요령을 설명하고 문풍지, 단열에어캡 등으로 단열을 개선한 다음 난방텐트와 이불 같은 난방물품을 전달한다.

시 관계자는 "기후 변화로 인한 이상기상 현상은 어린이, 노인 등 취약계층에 더 큰 피해를 주므로 이번 지원사업으로 사회적 취약계층이 따뜻하고 안전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news234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