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프로야구 김태균·유강남·최주환 등 연말 따스한 '사랑 나눔'

  • 기사입력 : 2019년12월16일 09:18
  • 최종수정 : 2019년12월16일 09: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프로야구 김태균, 유강남, 최주환과 골프선수 김태호 등이 연말 봉사활동을 펼쳤다.

매니지먼트사 브리온은 서초구 내곡동에 위치한 지적 장애인 시설인 '다니엘복지원'에서 소속 선수들과 임직원들이 함께 연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프로야구 김태균, 유강남 등이 연말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 브리온]

이번 행사에는 한화 이글스 김태균, LG 트윈스 유강남, 두산 베어스 최주환, KIA 타이거즈 이창진을 비롯해, KPGA 김태호, 조민근, 김동민 프로 골퍼들과 e-스포츠 팀인 브리온 블레이드 선수들과 코치진도 참석해 뜻깊은 자리를 빛냈다.

소규모 운동회 프로그램과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을 함께 진행해 풍성한 연말 분위기를 내며 후원금도 전달했다.

유강남은 "움츠러들기 쉬운 계절에 아이들과 같이 체육 활동을 하니 시간 가는 줄 몰랐다. 연말에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주환은 "선수로서 받은 응원과 사랑을 어떻게 사회적으로 보답할 수 있을지 늘 고민했었는데, 앞으로 이런 시간들을 자주 가져 스포츠의 매력과 가치를 전하는데 있어 보탬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브리온 임우택 대표는 "이번 봉사활동은 단순히 기부에만 그치는 것이 아닌 선수들과 임직원, 아이들이 다같이 뛰고 움직이면서 다채로운 추억을 만들었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고 전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