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프로야구] 키움, 브리검과 95만달러에 재계약… "통합우승 노리겠다"

  • 기사입력 : 2019년12월09일 13:06
  • 최종수정 : 2019년12월09일 13: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키움 히어로즈가 에이스 제이크 브리검과 재계약을 마쳤다.

프로야구 구단 키움 히어로즈는 9일 "제이크 브리검(31)과 연봉 및 인센티브 포함 95만 달러(약 11억2000만원)에 재계약했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브리검은 4시즌 연속 히어로즈 유니폼을 입게 됐다.

키움 히어로즈 제이크 브리검. [사진= 키움 히어로즈]

브리검은 지난 3시즌 동안 83경기에 등판해 34승18패 평균자책점 3.72를 기록하며 팀의 에이스를 맡았다. 올해에는 28경기에서 13승5패 평균자책점 2.69를 남기며 세 시즌 연속 두 자릿수 승수이자 한 시즌 개인 최다 승리를 달성했다.

재계약을 마친 브리검은 구단을 통해 "히어로즈에 합류했던 시간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4년째 팀의 일원으로 함께 하게 돼 매우 감격스럽다. 기회를 다시 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내년 시즌 히어로즈가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현재 미국에서 개인 운동으로 내년 시즌을 준비하고 있는 브리검은 "히어로즈와 함께 내 야구도 성장했다고 자신한다. 정규리그·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으로 더욱 성장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