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통일·외교

[종합] 靑 "지소미아 종료 통보 효력 정지…WTO 제소절차 정지"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 브리핑
"언제든지 효력 종료시킬 수 있다는 전제"

  • 기사입력 : 2019년11월22일 18:09
  • 최종수정 : 2019년11월22일 21: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허고운 기자 = 청와대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통보의 효력 정지를 22일 공식 발표했다.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는 언제든지 지소미아 효력을 종료시킬 수 있다는 전제 하에 2019년 8월 23일 종료 통보의 효력을 정지시키기로 했으며 일본 정부는 이에 대한 이해를 표했다"고 말했다.

일본 NHK방송이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이 22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 브리핑룸에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통보의 효력 정지를 발표하는 모습을 방영하고 있다. [출처=NHK]

김 차장은 이어 "한일 간 수출관리 정책 대화가 정상적으로 진행되는 동안 일본 측의 3개 품목 수출 규제에 대한 WTO 제소 절차를 정지시키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청와대는 전날까지 '일본의 태도변화가 없으면 지소미아 종료가 불가피하다'는 입장이었으나 막판 일본과의 물밑 접촉과 내부 논의를 거쳐 방향을 바꾼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이날 일본 나고야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해 일본의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과 만나 한국 정부의 입장을 설명할 예정이다.

 

heog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