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조폐공사, '북한 절경과 독도 아름다움' 담은 한국화 20여점 전시

25일까지 특별전시실서 '그림으로 보는 한반도 통일전' 개최

  • 기사입력 : 2019년11월13일 15:38
  • 최종수정 : 2019년11월13일 15: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한국조폐공사 화폐박물관은 독도화가 권용섭·여영난 부부의 '그림으로 보는 한반도 통일전'을 오는 25일까지 특별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전시회에서는 이들 부부가 올초 북한을 방문해 화폭에 담은 대동강·모란봉·박연폭포 등의 작품과 우리나라 독도의 비경 등 한국화 20여점을 선보인다.

주요 전시작품 [사진=조폐공사]

독도 그림을 많이 그려 독도화가로 불리는 권용섭은 국토기행을 통해 대한한국의 아름다움을 화폭에 담아왔다. 1998년 국내에선 처음 금강산에서 전시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한국화가 여영난은 미주예총 한인예술협회 기획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화폐박물관 이강원 차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북한의 절경들과 독도의 아름다움을 느껴볼 수 있을 것"이라고 추천했다. 

gyun5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