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AHC, 광군제 매출 전년 比 153% 성장…글로벌 판매 4위

  • 기사입력 : 2019년11월13일 15:37
  • 최종수정 : 2019년11월13일 15: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화장품 브랜드 AHC는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 축제인 광군제(11월 11일)에서 전년 대비 약 153% 신장한 매출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AHC는 올해 광군제에서 세계 20만개 브랜드 중 판매 순위 4위, 티몰 글로벌 뷰티 카테고리 1위를 차지했다. 행사 시작 후 16시간여 만에 전년도 전체 거래액을 넘겼다.

[자료=AHC] 2019.11.13 june@newspim.com

AHC 제품 가운데 올해 광군제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AHC 히아루로닉 스킨케어 2종 세트'다. 히아루로닉 토너와 히아루로닉 로션으로 구성된 AHC 히아루로닉 스킨케어 2종 세트는 행사 개시 하루 만에 14만2000세트, 28만4000개를 판매하며 눈에 띄는 성과를 기록했다.

AHC 관계자는 "AHC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높은 판매 성과를 올린 것은 AHC의 제품들이 명실공히 '스킨케어의 강자'로 인정 받았다는 의미"라며 "앞으로도 AHC는 중국 내 탄탄한 브랜드 인지도와 소비자들의 신뢰를 기반으로 한층 더 나아가 글로벌 뷰티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다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AHC는 올해 6월 진행된 알리바바 그룹의 '6.18 쇼핑 페스티벌'에서 2년 연속 티몰 국제관 한국 뷰티 브랜드 1위를 기록했으며, 지난해 광군제에서는 한국 브랜드로서는 유일하게 전체 순위 Top10 내 7위를 점유한 바 있다.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