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국민연금 주식대여 재추진?…'국내주식 대여 시장영향 분석' 연구용역

대여거래 재개여부 결정 위한 기초자료 활용 방침
김상희 "주식대여 재개, 국민과 약속 저버리는 것"

  • 기사입력 : 2019년10월10일 09:13
  • 최종수정 : 2019년10월10일 09: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국민연금공단이 그간 중단했던 주식대여를 재추진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10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이 국민연금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지난 8월 '국내주식 대여거래 시장영향도 분석 연구용역'이라는 과제로 용역을 발주했다.

외부 연구용역을 통해 국민연금 대여거래가 국내 주식시장과 공매도에 미치는 영향 등을 종합 검토하여 대여거래 재개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라는 것이다.

국내주식 대여잔고 기준 현황 [자료=김상희 의원실]

작년 국정감사에서 김 의원의 국민연금 주식대여 중단 요청에 김성주 이사장은 국내 주식 신규 거래에 대해 대여를 중지하고 기존 대여 주식은 차입기간 계약 사항을 고려해 연말까지 해소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국민연금의 대여 주식 규모는 지난해 기준 대여시장 전체의 0.74%(5337억원)에 불과하지만 국민의 노후 자금이 주가 하락을 야기하는 공매도에 쓰인다는 점에서 반감을 불러왔다. 이에 국민연금은 국내 주식 신규 대여를 중단하고 작년 12월에는 대여주식 전량을 회수했다.

하지만 최근 공단에서 발주한 '국내주식 대여거래'에 관한 연구용역에 대해 다시 주식대여를 진행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것이다.

김 의원은 "국민연금이 주식거래를 재개한다면 지난번 국민들과 했던 약속을 어기는 것"이라고 강조하며 "기금고갈, 보험료 폭등과 같은 가짜뉴스로 국민연금의 신뢰도가 점점 하락하고 있는 상황에서 주식대여를 지속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