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SH공사, 에너지취약계층 찾아 전기설비 점검·LED조명 교체

  • 기사입력 : 2019년10월08일 16:21
  • 최종수정 : 2019년10월08일 16: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에너지 취약계층인 영구임대주택단지를 찾아 에너지 설비 지원에 나섰다.

8일 서울주택도시공사에 따르면 SH공사는 한국에너지공단을 비롯한 에너지 관련기관들과 합동으로 이날 서울 강서구 가양동 가양5단지를 방문해 에너지 복지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전기공사협회,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기기술인협회 등이 함께 참여했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8일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기공사협회, 한국전기기술인협회와 함께 강서구 가양5단지에서 에너지 복지행사를 공동진행했다. [사진=SH공사]

한국에너지공단은 가양5단지 내 어린이집 원아를 대상으로 에너지교육 및 태양광 자동차 만들기 시간을 갖어 미래 세대에게 신재생에너지의 중요성을 알렸다. 한국전기공사협회는 아파트 단지 각 가구의 전기설비 점검하고 LED조명으로 교체했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수·변전설비 안전점검 및 사용상태 진단, 한국전기기술인협회는 공용부 전기설비 안전점검을 각각 점검했다.

SH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에너지관련 기관들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최근 이슈화 되고 있는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발생을 저감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에너지 취약계층에 대한 에너지복지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dong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