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박인숙, 이언주 이어 삭발 동참…"조국 임명은 대국민 선전포고"

  • 기사입력 : 2019년09월11일 12:11
  • 최종수정 : 2019년09월11일 12: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서영 이민경 기자 =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서울 송파갑)이 11일 오전 국회 본관 계단 앞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식을 단행했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김성태 전 원내대표 등 전·현직 당 지도부도 이 자리에 격려 방문했다.

아울러 이날 삭발식에는 김숙향 한국당 동작갑 당협위원도 동참했다. 현역 의원의 삭발식은 무소속 이언주 의원이 10일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대한 항의 표시로 삭발식을 거행한 것에 이어 두 번째다.

박 의원은 삭발식에 앞서 기자회견에서 "삭발한다고 하루아침에 세상이 바뀌지는 않겠지만 빠르게 무너지고 있는 우리 대한민국을 다시 일으켜 세우는 작은 밀알이 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범죄 피의자를 법무장관에 앉히면서 개혁을 입에 담는 것은 국민에 대한 선전포고"라고 강조했다.

삭발식 후 황교안 대표는 "문재인 정권의 국민의 뜻을 거스른 조국 임명에 대해 강력하게 항의한다"면서 "그 선두에 두 의원 위원장께서 삭발을 했다. 그 삭발의 의미를 저부터 가슴에 새겨 반드시 이 정부의 폭정을 막아내도록 하겠다. 당에서 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을 다 강구하고 추진해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jellyfi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