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문화재청,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보유자 남봉화씨 명예보유자로 인정

  • 기사입력 : 2019년09월10일 16:27
  • 최종수정 : 2019년09월10일 16: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지난 9일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보유자 남봉화(84) 씨를 명예보유자로 인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남봉화 판소리 명예보유자 [사진=문화재청]

판소리 명예보유자로 인정된 남봉화 씨는 2012년 판소리(수궁가) 보유자로 인정됐으며, 평생 판소리의 보전·전승과 보급을 위해 헌신해 왔다. 하지만, 현재는 건강상의 이유로 활발한 전승활동이 어려워지게 됨에 따라 그간의 전승활동과 공로를 예우하기 위해 명예보유자로 인정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승에 헌신해 온 고령의 보유자들을 예우하고 명예보유자로 인정해 나감과 동시에 신규종목 지정과 보유자 인정을 꾸준히 확대해 무형유산 전승 토대를 다져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