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신안군, 추석 연휴 기간 섬 주민 특별수송대책 마련

  • 기사입력 : 2019년09월10일 13:48
  • 최종수정 : 2019년09월10일 13: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신안=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신안군이 추석 명절 연휴기간 동안 천사대교를 통한 귀성객 교통편의를 위해 맞춤형 교통체계를 구축해 편안하고 빠른 고향 방문 길을 준비하고 있다.

10일 신안군에 따르면 천사대교 개통으로 여객수요는 약 12% 감소한 것으로 추정되나, 아직도 흑산면을 포함한 7개면에서 여객선을 이용해 고향을 방문하고 있는 실정이다.

신안군 천사대교 항공촬영 [사진=신안군]

이에 군은 오는 12일∼15일을 추석연휴 특별수송기간으로 정하고, 주요 선착장을 중심으로 귀성차량 안내 등 귀성객 편의제공을 위해 근무반을 편성 운영할 계획이다.

여객선의 경우 비금·도초 방면은 암태 남강선착장에서 1일 16회, 하의·장산방면은 안좌 복호선착장을 통해서 1일 6회 운항할 방침이다. 군은 여객선 이용 승선대기 시간을 줄여 보다 빠른 고향 방문 길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들이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