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자이S&D,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 출시

하반기 공급부터 적용

  • 기사입력 : 2019년09월05일 16:32
  • 최종수정 : 2019년09월05일 16: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GS건설 자회사 자이S&D가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인 '자이르네(Xi rene)'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자이르네는 GS건설의 아파트 브랜드 '자이'와 부흥·전성기를 뜻하는 르네상스의 첫 머리글 '르네'를 합성해 만들었다.

자이르네는 올해 하반기 공급되는 단지부터 적용한다. 자이S&D는 오피스텔 브랜드로 '자이엘라'를 사용하고 있다.

김환열 자이S&D 대표는 "소규모 재건축, 가로주택정비사업 활성화를 비롯한 정부정책에 맞춰 주택시장에서 소규모 주택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자이르네 출시로 중소규모 아파트에서도 프리미엄의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