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최대 40%', 시티오브엔젤·마리 앙투아네트·시라노 추석 풍성한 할인

  • 기사입력 : 2019년09월05일 10:09
  • 최종수정 : 2019년09월05일 10: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짧은 추석연휴, 명품 대극장 뮤지컬들이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시티오브엔젤' '마리 앙투아네트' '시라노'를 최대 40% 할인가격에 만날 수 있다.

[사진=샘컴퍼니]

뮤지컬 '시티오브엔젤'은 보름달 만큼이나 풍성한 할인혜택을 준비했다. 오는 15일까지 공연 예매자에 한해 뮤지컬 '시티오브엔젤' 공연 티켓을 전석 40%할인 가격에 만나 볼 수 있다. 秋(추)향저격 이벤트로 추석연휴 기간 유료 구매자에게 '시티오브엔젤' 프로그램북을 1부씩 제공한다. 유료 구매자 매표소 수령 선착순이며 구매 건별 당 1매로 한정한다.

'시티오브엔젤'은 1940년대 할리우드를 배경으로 시나리오 작가 스타인이 영화업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치는 이야기다. 그가 써내려 가는 하드보일드 스타일의 시나리오 속 주인공 스톤의 이야기가 동시에 무대에서 펼쳐지는 블랙코미디 누아르 뮤지컬이다. 현실 세계와 영화 속 세계를 컬러와 흑백으로 구분하기 위해 영상과 조명 기술을 총동원해 다이나믹한 무대효과를 만날 수 있다.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배우들의 연기도 특별하다. 5일 오후 2시 마지막 티켓오픈을 실시한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배우 김소현(마리 앙투아네트 역)이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디큐브아트센터에서 열린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프레스콜 행사에서 무대를 펼치고 있다. 2019.08.29 alwaysame@newspim.com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추석을 맞아 14일 2회 공연, 15일까지 총 3회차 공연에 한해 전 등급 30% 할인을 진행한다.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로 18세기 프랑스 혁명의 격랑에 휘말려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을 그린다. 사회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뮤지컬 '시라노' 프레스콜에서 배우 최재웅 등 출연진들이 하이라이트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2019.08.22 mironj19@newspim.com

뮤지컬 '시라노'는 오는 15일까지 공연 티켓 VIP석 관람권 35%, R/S/A석 관람권 4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단 14일 오후 3시 공연 제외된다.

'시라노'는 본인의 신념에 따라 행동하는 남자지만 크고 흉측한 코 때문에 마음을 숨긴 채 사랑을 전하는 로맨티스트 시라노의 이야기다. 실존인물을 모티브로 한 프랑스 희곡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로 10월 13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한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