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현대건설, 디에이치 브랜드 전용 향 'H 플레이스' 개발

'디에이치 아너힐즈' 커뮤니티 시설에 적용

  • 기사입력 : 2019년09월04일 14:37
  • 최종수정 : 2019년09월04일 14: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현대건설은 향기 전문제조사 센트온과 함께 '디에이치(THE H)' 브랜드 전용 향(香) 'H 플레이스(H Place)'를 개발했다고 4일 밝혔다.

디에이치 플레이스 디퓨져 모습 [사진=현대건설]

H 플레이스는 스위스 융프라우의 대자연을 콘셉트로 삼고 있다. 시트러스 허브 향을 주성분으로 텐저린, 베르가못, 로즈마리 등 다양한 향이 부드럽게 어우러졌다. 희소성을 강조한 패키지 패턴으로 디자인하고 고급 에센셜 오일을 비롯한 다양한 형태의 상품을 제작했다.

공동 개발사인 센트온은 향과 관련한 10여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H 플레이스'의 생활 화학제품 검사와 안전 기준 적합 시험 및 인증을 진행 중이다.

현대건설은 다양하게 구성된 공간에서도 향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기술도 개발했다. 이 기술은 전문 공간 발향기기를 천정의 공조시스템(HVAC)과 연동한 방식이다. 495~991㎡의 대형공간에서도 지속적이고 고른 향 분사가 가능하다.

'H 플레이스'와 발향기술은 첫 디에이치 브랜드 단지인 '디에이치 아너힐즈' 커뮤니티 시설에 적용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앞으로 디에이치 장소와 공간을 향기와 함께 좋은 기억으로 각인시키는 향기마케팅(Scent Marketing)을 펼칠 계획"이라며 "후각을 강조한 향에 이어 앞으로 청각을 자극하는 디에이치 전용 음악도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