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혁신 벤처인들 모두 모였다...'제19회 벤처썸머포럼' 개막

28일부터 30일까지 여수 엠블호텔에서 개최...벤처·스타트업 CEO 230여 명 참가
전문가 특강, 오픈 네트워크 만찬 등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안건준 회장 "제2벤처붐 가시화...포럼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 이어지길"

  • 기사입력 : 2019년08월28일 17:00
  • 최종수정 : 2019년08월29일 13: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여수=뉴스핌] 민경하 기자 =대한민국 벤처기업인들의 축제 '제19회 벤처썸머포럼'의 막이 올랐다.

이번 행사는 '더하라, 세상을 바꾸는 벤처의 목소리 펼쳐라, 새로운 시작을 향한 벤처의 날개'를 주제로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여수 엠블호텔에서 열린다. 사흘간 진행되는 행사에는 국내 벤처·스타트업 CEO 230여 명이 참석해 벤처업계의 현안과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행사는 벤처기업협회가 주최하고 전라남도·광주광역시·KDB산업은행·한국기업데이터·NICE평가정보·기술보증기금·한국여성벤처협회·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 등이 공식 후원한다.

28일 여수 엠블호텔에서 열린 '제19회 벤처썸머포럼' 개회식에서 안건준 벤처기업협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2019.08.28 [사진=벤처기업협회]

첫날 개회식에는 안건준 벤처기업협회장을 비롯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영록 전라남도 도지사,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석종훈 청와대 중소벤처비서관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안건준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대내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벤처·창업기업은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며 우리 경제에 긍정적인 신호를 보이고 있다"며 "올해 1~7월까지 신규벤처투자와 벤처펀드 결성액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고, 연말에는 신규 벤처펀드가 4조원을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등 제2벤처붐이 가시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포럼은 지방 벤처생태계를 구축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처음 여수에서 진행하게 됐다"며 "이번 포럼이 제2벤처 붐 확산의 새로운 성장동력과 국가경쟁력으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28일 여수 엠블호텔에서 열린 '제19회 벤처썸머포럼' 개회식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2019.08.28 [사진=벤처기업협회]

박 장관은 "일본의 수출규제와 4차산업혁명의 파고속에서 우리는 어려운 고비를 맞고 있지만, 벤처 정신으로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벤처정신은 곧 도전이고 우리의 미래를 두려움 없이 다가가는 용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중기부는 제2벤처붐이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책임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며 "내년도 예산은 '세계 최강 DNA(Data·Network·AI) 코리아'를 만드는데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첫째 날에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기조강연과 토크콘서트, 환영만찬 등이 진행된다. 기조강연에서는 서영우 풀러스 대표가 '공유경제, 벤처의 혁신성장을 풀러스하다'를 주제로 국내 모빌리티 산업 활성화를 위한 규제개선 방향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토크콘서트에서는 고 이민화 명예회장의 주요 활동과 열정을 되새기고, 벤처생태계의 지속적 발전을 위해 남겨진 과제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둘째 날에는 CEO특강과 인문학특강, 스타트업 세션, 광주‧전남 지역특별세션, 테이블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CEO특강에서는 차상훈 카카오페이지 부사장이 '남들과 다른 시선으로 혁신을 이루다'를 주제로 카카오페이지의 성공스토리를 공유한다. 윤건수 디에스씨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성공벤처로 점프하기 위한 투자유치 노하우'를 주제로 성공적인 투자유치를 위해 유념해야 하는 사항들에 대해 강연한다.

스타트업세션에서는 박병종 콜버스랩 대표가 '스타트업은 연역법이 아니라 귀납법이다'를 주제로 스타트업 창업과 사업모델 전환 경험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스타트업의 성장 요인에 대해 토의하는 토크콘서트도 진행된다. 광주‧전남 지역특별세션에서는 '새로운 기적을 만들어낼 차세대 혁신 창업가와의 만남'을 주제로 광주‧전남의 우수 벤처‧스타트업의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판로 확대나 M&A 등 비즈니스 전략을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 외에도 인문학특강에서는 김경일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교수가 '이끌지 말고 따르게 하는 직원 소통법'을 주제로 밀레니얼 세대와의 소통해법을 제시한다. 마지막 날에는 이익주 서울시립대학교 국사학과 교수의 리더십‧역사특강(이순신 장군의 리더십)과 폐회식 등이 진행된다.

제19회 벤처썸머포럼 캐치프레이즈 [사진=벤처기업협회]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