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바둑 국가대표팀, 일본산 유니폼 벗고 국산 유니폼 입는다

  • 기사입력 : 2019년08월14일 18:32
  • 최종수정 : 2019년08월14일 18: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바둑 국가대표팀이 일본산 유니폼을 벗고 국산 유니폼을 입는다.

바둑 국가대표팀은 14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국내 스포츠 업체 자이크로와 유니폼 협약을 맺었다.

바둑 국가대표팀이 일본산 유니폼을 벗고 국산 유니폼을 입는다. [사진=한국기원]

협약식에는 최창영 자이크로 대표이사,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 손근기 프로기사회장, 목진석 감독, 국가대표 선수단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대표팀은 올해 초 일본 브랜드 데상트에 유니폼을 제작 주문했지만, 한일관계가 악화되면서 자이크로와 유니폼 협약을 맺기로 했다.

최창영 자이크로팀 대표는 "대한민국 바둑계 활동을 어떻게 지원하면 좋을지 항상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목진석 감독은 "국가대표와 자이크로가 세계 무대 정상에 같이 서는 날이 올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