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지표

[종합] 7월 취업자 30만명 증가…체감실업률 '역대 최악'

고용률 67.1%…전년비 0.1%p 상승
실업률 3.9% 전년비 0.2%p↑…체감실업률 11.9%
청년실업률 9.8% 전년비 0.5%p↑…체감실업률 23.8%

  • 기사입력 : 2019년08월14일 08:34
  • 최종수정 : 2019년08월14일 09: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영수 기자 = 지난 7월 취업자가 30만명 늘어나며 2분기 이후 고용개선이 이어지고 있다. 다만 경제의 중심축을 이루고 있는 30~40대와 제조업 고용은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다.

7월 고용률도 67.1%로 전년보다 0.1%p 개선됐지만 구직자가 늘어나면서 실업률도 동반 상승하며 체감실업률이 역대 최고 수준을 보였다. 정규직과 비정직 간의 격차가 해소되지 못하면서 고용양극화 현상도 여전했다.

14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7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7월 경제활동인구는 2848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35만8000명(1.3%) 늘었다. 경제활동참가율은 64.0%로 전년동월대비 0.4%p 높아졌다.

◆ 취업자 30만명 급증…2분기 이후 고용개선 지속

7월 취업자는 2738만3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29만9000명(1.1%) 증가하며 지난해 1월(33만4000명) 이후 18개월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1557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9만5000명(0.6%) 늘었고 여자는 1181만3000명으로 20만5000명(1.8%) 증가했다.

2019년 7월 고용동향 [자료=통계청]

15~64세 고용률(OECD 비교기준)은 67.1%로 전년동월대비 0.1%p 상승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76.0%로 전년동월대비 0.2%p 하락했으나, 여자는 58.2%로 0.6%p 상승했다.

연령별로 보면, 60세 이상에서 37만7000명, 50대에서 11만2000명, 20대에서 2만8000명 각각 증가했으나, 40대에서 17만9000명, 30대에서 2만3000명 각각 감소했다.

고용률은 60세이상, 30대, 50대에서 전년동월대비 상승했으나, 40대와 20대에서 하락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50대, 40대, 30대에서 하락했고, 여자는 50대, 60세이상, 30대에서 상승했다. 청년층(15∼29세) 취업자는 전년동월대비 1만3000명 증가했고, 고용률은 0.5%p 상승했다.

산업별로 보면, 보건업및사회복지서비스업(14만6000명, 7.0%), 숙박및음식점업(10만1000명, 4.4%), 예술・스포츠・여가관련서비스업(6만5000명, 14.6%) 등에서 증가했다. 반면 제조업(-9만 4천명, -2.1%), 도매및소매업(-8만 6천명, -2.3%), 공공행정・국방및사회보장행정(-6만 3천명, -5.5%) 등에서 감소했다.

종사상 지위별로는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가 43만8000명 증가했으나, 임시근로자는 8만7000명, 일용근로자는 3000명 각각 감소했다. 비임금근로자 중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가 11만3000명 증가했으나,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는 13만9000명, 무급가족종사자는 2만4000명 각각 감소했다.

◆ 실업자 110만명 육박…전년비 5.6% 늘어

7월 실업자는 109만7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5만8000명(5.6%) 증가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63만7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2만7000명(4.3%) 증가했고 여자는 46만명으로 3만2000명(7.4%) 증가했다.

연령별로 보면, 40대(-2만명, -11.4%)에서 감소했으나, 60세이상(3만2000명, 32.1%), 20대(2만4000명, 6.4%), 30대(1만4000명, 6.9%), 50대(6000명, 3.9%)에서 증가했다.

2019년 7월 고용동향 [자료=통계청]

7월 실업률은 3.9%로 전년동월대비 0.2%p 상승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3.9%로 전년동월대비 0.1%p 상승했고, 여자는 3.7%로 0.1%p 상승했다. 계절조정 실업률은 4.0%로 전월과 동일했다.

연령별로 보면, 40대(-0.2%p)에서 하락했으나, 20대(0.5%p), 60세이상(0.4%p), 30대(0.2%p), 50대(0.1%p)에서 상승했다. 청년층(15∼29세) 실업자는 전년동월대비 2만6000명 증가했으며, 실업률도 0.5%p 상승했다.

7월 비경제활동인구는 1605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만5000명(-0.1%) 감소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569만9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8만5000명(1.5%) 증가했으나, 여자는 1035만1000명으로 9만9000명(-1.0%) 감소했다. 비경제활동인구 중 구직단념자는 52만6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2만명 감소했다.

통계청은 "고용개선 흐름이 지속되고 있으나, 40대와 제조업 및 도소매업 고용이 부진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drea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