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서울시, 제3회 공개·경력경쟁 접수마감...일반행정 7급 경쟁률 101:1

31개 모집단위 363명 선발에 1만9247명 응시원서 접수
최고경쟁률 지방세 7급 366:1, 2명 모집에 732명 지원

  • 기사입력 : 2019년08월13일 13:54
  • 최종수정 : 2019년08월13일 13: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는 ‘2019년 서울시 공무원 제3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임용’ 필기시험 원서접수를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진행한 결과 총 363명 선발에 1만9247명이 접수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채용시험은 6월 12일 20개 직렬 31개 모집단위로 시험공고한 사항으로 분야별 경쟁률은 △행정직군 102.5:1 △기술직군 32.8:1 △기술계 고졸자 등 경력채용 12.1:1 △연구직 36.4:1로 나타났다.

[사진=서울시]

주요 모집단위별 접수 인원과 경쟁률을 보면, 지방세 7급 2명 모집에 732명이 지원해 366: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가장 모집인원이 많은 일반행정 7급(125명)에는 1만654명이 지원해 101.2:1의 경쟁률을 보였다.

최종접수결과는 취소 마감기한인 8월 12일 오후 6시 이후 집계되며 현재까지 평균 경쟁률은 전년대비 5%p 감소한 53:1이다.

경쟁률이 감소한 것은 선발인원이 작년보다 40% 정도 늘어났고 필기시험 시행일자가 타 시도와 통일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접수인원은 전년대비 27%(3771명) 증가했다. 기술직군 채용인원이 111명 늘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응시자 현황을 살펴보면 지역별로 △서울 8180명 △경기 5294명 △인천 892명 △기타지역 4881명으로 수도권 지역 응시생이 74.6%를 차지하고 있다.

연령대별로는 △20대 8430명(43.8%) △30대 8071명(41.9%) △40대 1974명(10.3%) △10대 526명(2.7%) △50대 246명(1.3%) 순이다.

성별 구성은 남자가 9227명(47.9%), 여자가 1만20명(52.1%)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채용은 10월 12일 서울시내 중・고등학교에서 필기시험이 실시될 예정이며 구체적인 시험장소는 9월 25일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를 통해 공고된다. 필기시험 합격자는 11월 19일 발표되며, 12월 12~20일 면접시험을 거쳐 같은달 30일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신용목 서울시인재개발원장은 “전문성과 인성을 겸비한 역량있는 우수한 인재들이 채용될 수 있도록 공정한 시험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