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사진] 불붙은 '환율전쟁' 속 위안화 기준환율 7위안 돌파

  • 기사입력 : 2019년08월08일 14:07
  • 최종수정 : 2019년08월08일 14: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베이징 로이터=뉴스핌] 권지언 기자 = 시중 위안화 환율이 심리적 마지노선인 달러당 7위안을 돌파한 가운데 8일(현지시각) 인민은행은 위안화 기준환율을 달러당 7.0039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로써 위안화 가치는 2008년 4월 21일래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2019.08.08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