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정책

최종구 "공매도 규제 강화 검토 마쳤다…언제든 시행 준비"

  • 기사입력 : 2019년08월07일 09:34
  • 최종수정 : 2019년08월07일 10: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공매도 규제 강화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7일 서울 중국 은행회관에서 열린 '긴급 거시경제금융회의'를 마치고 이 같이 답했다. 이날 회의에는 홍 부총리,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참석했다.

최 위원장은 "컨티전시 플랜과 관련해 단계별 조치를 내부적으로 점검하고 오늘 회의에서도 공유했다"며 "어떤 단계에 어떤 조치를 말하긴 어렵지만 공매도 규제를 강화하는 방안에 대해선 검토를 충분히 마쳤고 언제든지 시행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구체적으로 어떤 조건에서 공매도 규제를 시행할 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최 위원장은 "시장 상황에 따라 필요성이 더 큰 것도 있고, 부작용이 더 클 때도 있다"며 "상황을 보고 판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남기 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7일 열린 '긴급 거시경제금융회의'를 마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스핌 김민경 기자]

yrcho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