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금리인하 한다는데 트럼프 또 ‘연준 때리기’

  • 기사입력 : 2019년07월29일 21:15
  • 최종수정 : 2019년07월29일 21: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오는 30~31일(현지시간) 정책회의에서 금리를 인하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또다시 연준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9일 트위터를 통해 “유럽연합(EU)과 중국은 금리를 한층 더 인하해 시스템에 유동성을 투입해 자국 제조업체들이 물건을 수출하기 더욱 쉽게 만들려 하고 있다. 그리고 우리의 연준은 매우 낮은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아무것도 하지 않고 있으며, 앞으로도 (EU나 중국과 비교할 때) 거의 아무것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계정]

현재 연방기금 금리선물 시장에서 연준이 이번 주 정책회의에서 금리를 25bp(1bp=0.01%포인트) 인하할 확률은 100%로 반영되고 있으나, 미국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예상을 웃돌아 50% 인하 확률은 크게 줄었다.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