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지방 공략하는 건설사..광양·속초서 브랜드 아파트 분양

전남 광양, 강원 속초서 건설업체 첫 분양 잇따라

  • 기사입력 : 2019년07월11일 14:14
  • 최종수정 : 2019년07월11일 14: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대형 건설사들이 전남 광양, 강원 속초를 비롯한 지방의 틈새 주택시장을 집중 공략하고 있다. 정부 규제로 수도권 분양시장이 소강상태에 접어들자 일부 대형 업체들은 지금까지 공급 실적이 없었던 지역에 도전장을 내민다.

11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건설사들은 전남 광양, 강원 속초를 비롯한 지방도시에서 첫 아파트 분양에 잇따라 나서고 있다.

지방도시 첫 브랜드 아파트 주요 정보 [자료=함스피알]

우선 대우건설은 이달 전라남도 광양시 성황도이도시개발지구 L3블록에서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를 분양한다. 광양에 공급되는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다.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2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140가구 규모다.

단지와 인접한 곳에 유치원이 조성(예정)된다. 단지 내에는 국공립 어린이집(예정)이 들어설 예정이다. 단지 인근에 성황초, 골약중, 광양영재교육원이 있다. 단지 옆 구봉산과 성황천이 있다.

포스코건설은 오는 8월 강원도 속초시 동명동 일대에서 '속초 동명동 더샵(가칭)'을 분양한다. 속초에 공급되는 첫 번째 더샵 브랜드 아파트다. 3개 동, 총 474가구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속초 바다 조망이 가능하며 속초항, 동명항이 가깝다.

금호건설은 이달 전남 순천시 서면 일대에서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를 분양한다. 순천시 내 첫 번째 어울림 브랜드 아파트다. 지하 1층, 지상 최고 16층, 6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459가구 규모다. 단지 인근에 축구장과 인라인스케이트장을 갖춘 강청수변공원이 인접해 있다.

수도권에서도 첫 분양이 잇따른다. 대림산업은 오는 8월 경기도 파주 운정3지구 A27블록에서 'e편한세상 운정 어반프라임'을 분양한다. 운정신도시 내 공급되는 첫 번째 e편한세상 브랜드 아파트다. 지하 1층, 지상 20층, 15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010가구 규모다. GTX-A노선 운정역이 가깝다.

GS건설은 이달 경기도 광주시 광주역세권 A1블록에서 '광주역 자연&자이'를 분양한다. 광주역세권에 공급되는 첫 번째 자이 아파트다. 지하 2층, 지상 최고 29층, 9개동, 전용면적 74㎡~84㎡, 총 1031가구 규모다. 경강선 경기광주역이 가깝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대형사들이 주택수요가 풍부한 이른바 지방 강소도시를 틈새시장으로 집중 공략하고 있다”며 “지역민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 아파트인 만큼 이미지 제고와 후속분양을 위해 상품에 공을 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