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광주세계수영선수권, 입장권 목표금액 '95%달성'… 완판 예상

하이다이빙·오픈워터, 입장권 매진… 타 종목도 만석 예고
티켓 없는 관람객 위해 경기장별 현장매표소 운영

  • 기사입력 : 2019년07월10일 18:23
  • 최종수정 : 2019년07월10일 18: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개막 2일을 앞두고 입장권 판매가 목표 대비 95%를 달성했다.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는 대회 개막 이틀을 앞둔 10일까지 "입장권 판매가 목표판매량 36만9000매(75억원) 중 31만5000매(71억원)를 판매해 목표금액의 95%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선수촌 아파트 공개행사 모습 [사진=전경훈 기자]

광주 무등산을 배경으로 최고의 명장면을 펼칠 '하이다이빙'과 여수의 아름다운 바다에서 펼쳐지는 '오픈워터 수영'은 일찌감치 입장권 판매 목표량 100%를 넘어섰다.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하게 될 개회식 역시 이미 매진됐다.

스피드 경기인 경영과 물속의 발래 아티스틱 수영, 다이빙, 수구 등도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조직위는 대회 개막전까지 각 기관들의 단체구매가 계속 이어지고 있고, 대회기간동안 시민 등 일반대중 판매를 더하면 충분히 100%가 판매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 조직위는 단체 판매가 개인 판매보다 높은 점을 감안해 경기장별 빈 자석이 있을 것으로 예상, 대책 마련에 나선다.

이에 입장권 판매량을 실내종목인 경영, 다이빙, 아티스틱 수영은 목표대비 110%, 실외종목인 수구, 오픈워터 수영, 하이다이빙은 120%로 늘려 전 경기장을 만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사전에 입장권을 미리 구매하지 못한 관람객들을 위해 대회가 치러지는 당일, 현장에서도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도록 현장매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조직위 조영택 사무총장은 "이번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입장권은 목표치의 매진을 넘어 전 경기장의 만석 달성을 예고하고 있다.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이 이번 대회를 성공으로 이끌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의 입장권 발행량은 41만9000매(89억4000만원)으로 조직위는 이중 36만9000매(75억원)를 판매목표량으로 세우고 있다.

입장권은 대회 입장권 홈페이지(https://ticket.gwangju2019.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