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성폭행 혐의' 강지환, 팬들도 등 돌리나…성명문 통해 활동 중단 요구

  • 기사입력 : 2019년07월10일 11:24
  • 최종수정 : 2019년07월10일 11: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된 가운데 팬들이 그의 작품 활동 중단을 요구하고 나섰다. 

디시인사이드 강지환 갤러리 회원들은 10일 성명문을 통해 "지난밤 강지환의 자택에서 일어났던 사건에 대해 팬들은 무고하다는 것을 간절히 믿고 있지만, 이는 수사 기관을 통해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할 것으로 사료된다"고 말했다.

배우 강지환 [사진=뉴스핌DB]

이어 "현재 여론은 걷잡을 수 없이 악화되고 있기에 일단 진행 중인 모든 작품에서 하차하는 것이 지극히 바람직할 것으로 보인다"며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조속한 입장 발표와 더불어 향후 수습에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강지환은 9일 오후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강지환은 소속사 직원 A·B씨 등과 경기 광주의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지환은 경찰에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나는데 그 이후는 전혀 기억이 없다. 눈을 떠보니 A씨 등이 자고 있던 방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유치장에 입감된 상태다.

이와 관련, 소속사 측은 "상황 파악 중"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다음은 강지환 갤러리 성명문 전문이다.

배우 강지환 갤러리에서 현재 논란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힙니다.

지난밤 강지환의 자택에서 일어났던 사건에 대해 팬들은 무고하다는 것을 간절히 믿고 있지만, 이는 수사 기관을 통해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할 것으로 사료됩니다.

또한 현재 여론은 걷잡을 수없이 악화되고 있기에, 일단 진행 중인 모든 작품에서 하차하는 것이 지극히 바람직할 것으로 보입니다.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조속한 입장 발표와 더불어 향후 수습에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랍니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