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코레일, 폭염특보에 대책본부 가동..안전대책 점검

  • 기사입력 : 2019년07월07일 11:59
  • 최종수정 : 2019년07월07일 11: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수도권과 중부권의 폭염특보 발령으로 본사 및 지역본부에 대책본부를 즉각 가동하고 폭염대비 분야별 안전대책 운영상황을 점검했다고 7일 밝혔다.

코레일이 폭염경보에 따른 폭염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코레일]

휴일에도 전국 1300여명의 직원들이 선로와 시설물을 순회점검하고 있으며 서울, 부산, 광주송정등 주요역에 열차 내 냉방장치 고장에 대비한 응급조치반을 운영하고 있다. 또 생수, 물수건, 얼음팩등 고객비상용품 15만개를 70개 주요역에 비치해 고객 불편에 대비하고 있다.

레일에 부착한 온도센서로 전국의 레일온도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열차단 페인트를 37개소 127㎞ 도포해 레일 온도상승을 방지하고 있다. 온도 급상승 시 자동으로 레일에 물을 뿌리는 장치를 운영 중이다.

정왕국 코레일 부사장은 "폭염에 따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설 점검을 강화하는 등 폭염이 해소될 때까지 열차 안전운행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